두피가 빨개요 걱정보다는 탈모진단과 탈모치료를 우선적으로



두피가 빨개요 걱정보다는 정확한 몸 속 진단이 중요해요


요즘 포털사이트나 탈모 까페 등에서  "두피가 빨개요"라는 검색어가 떠오르고 있는 실정인데요.

몸 속에서 순환되어야 하는 열감이 비장상적이게 상체로 치솟으면서

탈모를 유발시키고 있기 때문에, 현재 탈모 증상이 의심된다면

무엇보다 몸 속 열 순환과 호르몬밸런스의 균형을 먼저 생각해 봐야 한답니다.













직장, 학교, 가정.... 스트레스로 얼굴이 화끈화끈! 몸이 뜨거우신가요? 


우리는 흔히 화가 나는 일이 있거나 골치 썩을 일이 있을 때

누구나 한번쯤은 얼굴이 벌겋게 변하거나 머리 끝까지 피가 몰리는 듯한 느낌이 들고

뒷꼴이 땡기면서 편두통을 겪는 증상을 경험하게 되는데요.

몸에서 보내는 작은 신호도 그냥 넘기지 말고, 살펴봐야 더큰 질환을 막을 수 있답니다.


특히, 비정상적으로 치솟은 열감은 탈모를 유발시키는 원인이 될 수 있기때문에

"두피가 빨개요"가 의문이시라면,

 제대로 관리 해 주셔야 머리카락이 빠져나가는 탈모를 멈출 수 있답니다.












몸에서 보내는 작은 신호에도 집중할 수 있어야


단순하게 '아, 열받아.. 스트레스 스트레스'라는 표현으로 화만 내고 있기에는 

두피와 머리카락은 슬퍼요!


건강이상 징후의 신호를 보낸다는 '열감'

실제로 탈모인들은 일반일들보다 두피와 얼굴이 붉고 뜨거운 특징을 보인답니다. 


평소에도 수시로 열감을 느낄 뿐만 아니라 조금만 뜨거운 음식을 먹어도 땀이 심하게 나고 

유분기가 많으며, 뾰루지와 비듬까지도 많이 생겨나게 되는데요.











더 심할 경우, 두피가 아프고 가렵거나

눈이 쉽게 피로하고 충혈까지 생기게 된답니다.

반면, 손과 발은 차거나 하는 등 열과 관련된 증상이 동반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우리는 몸에서 보내는 "열"에 더욱 집중할 필요가 있답니다.













두피의 사막화, 바로 '내 머리카락 문제'의 원인일수도 있어요


이유는, 얼굴과 머리 윗쪽 두피에 열감이 몰리게 되면

두피의 사막화를 초래하기 때문에 더욱 주의할 필요가 있는데요.


건조한 사막에서 식물이 자라나지 못하듯

과도하게 머리로 몰려 있는 열감은 

두피의 열양공급을 막고 피부의 수분 조절에도 부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입니다.


결국엔 모근까지 약해져 

머리카락이 제대로 자라날 수 없게 되는 원리인 것이죠.














머리카락 문제는 시간이 해결해 주지 않아요.


탈모, 신체적 고통을 동반하지 않기 때문에

쉽게 넘겨버리거나 방치하고 계신 분들도 많은데요.


하지만 탈모가 악화될 경우 느끼게 될 마음의 고통은

다른 어떤 질환보다도 커질 수 있다는 점을 미리 생각하시고

머리카락이 자꾸 가늘어지면서 빠지기 시작했다면


내 신체 건강상의 문제가 생기고 있는 것은 아닌지,

특히 머리와 얼굴 쪽에 열리 몰려 두피의 영양공급을 막고 있는 것은 아닌지

정확한 탈모진단과 함께 평소 생활습관을 살펴 볼 필요가 있다는 사실을


꼭 명심하세요.







▶ 16년간의 탈모연구, 8만여 건의 검증된 치료사례를 확보한

모락한의원의 깐깐한 7단계 탈모 진단이

'두피가 빨개요' 증상의 진단과 원인, 치료 계획까지

제대로! 확실하게! 해결해 놓겠습니다.



밴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