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열치열! 신선설농탕에서 여름나기!


 

 여름 몸보신, 설렁탕으로!


장마가 끝나고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었죠~ 그래서 몸보신도 할 겸 퇴근 후 저녁으로 설렁탕을 먹기로 했습니다. 바로 '신선설농탕'이라는 곳인데요. 체인점으로 이미 유명한 곳입니다.

 

또, 예전에 방영했던 드라마 '찬란한 유산'에서의 배경이었다고 합니다. 저에게 설렁탕을 어렸을 때부터 즐겨왔던 음식입니다. 입맛 없을 때도 잘 넘어가고~ 몸이 안 좋을 때도 설렁탕만 먹고 나면 개운해지는 듯한 기분이에요.

 


 

 

 

 

 

 

 이열치열 '신선설농탕'


설렁탕은 추운 겨울에는 몸이 따듯해지라고 먹고, 더운 여름에는 이열치열이죠! 제가 간 곳은 안산지점이었는데요. 2층으로 나누어져 있고 통유리로 깔끔한 인테리어였습니다.

 

주문에 앞서 메뉴판을 살펴보았는데요. 저는 아롱사태 편채와 미니 설렁탕으로 주문했답니다! 독특한 점은 수저와 젓가락을 놓는 종이가 따로 있었는데요. 적당량만 시키고 음식을 남기지 말자는 내용이었어요. 참 좋은 아이디어인 것 같아요!

 

 

 

 

 

 

 설렁탕의 생명, 김치도 맛있는 곳!


음식을 기다리는 동안 김치와 섞박지를 먹을 만큼 덜어두었답니다. 맛을 살짝 봤는데 김치가 너무 맛있어서 김치만 따로 사가고 싶을 정도였습니다! 이곳은 김치와 섞박지가 테이블에 미리 세팅되어 있고 개인이 원하는 만큼 적당량만 각자 덜어먹을 수 있어서 참 좋았습니다.

 

 

 

 

 

 

 아롱사태편채, 매력적인 맛~


우선 비주얼이 너무 좋은 아롱사태 편채입니다. 약간 한약 맛이 나는 소스가 함께 나오는데요, 강한 향을 싫어하시는 분이라면 조금 거북할 수도 있을 것 같아요! 저한테는 너무 좋았지만 호불호가 갈릴 듯한 맛이었어요. 같이 나온 오이와 양파를 얹어서 먹으니 더욱 맛있었습니다!

 

 


 

 

 미니설농탕, 국물이 끝내줘요!


다음은 미니설농탕입니다. 기본보다 조금 적은 양이에요! 밥을 크게 떠서 김치와 함께 먹으면 최고예요. 뜨끈뜨근한 국물이 속을 확 풀어주네요. 해장으로도 좋고, 반주하기에도 좋은 것 같습니다. 진짜 너무너무 맛있었어요~ 그 결과.. 설거지하듯이 다 먹었답니다.

 

 

 

 

 

 미니설농탕


신선설농탕에는 식사 전과 후에 사용할 수 있는 손 세정제와 식사 후 얼굴을 재정비할 수 있도록 거울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정말 센스만점이죠~ 뿐만 아니라 화장실에는 가그린까지 준비되어 있답니다! 신선설농탕은 인터넷 주문 후 배달도 가능하다고 하니 다음에는 주문해서 먹어봐야겠어요~

 

 

 






밴드공유

짬뽕은 먹고 싶은데, 색다른 짬뽕이 먹고 싶다면? 니뽕내뽕이지!

 

 

▶ 퓨전 짬뽕의 원조, 니뽕내뽕


퓨전 짬뽕 음식점인 '니뽕내뽕' 다들 아실 텐데요. 주말인데 입맛은 없고 새로운 음식을 먹고 싶어서 찾아간 곳입니다. 니뽕내뽕은 체인점으로 서울, 안양, 안산 등 곳곳에서 찾아볼 수 있습니다. 저는 안산 쪽으로 가보았는데요. 생각보다 더 다양한 메뉴들이 있었습니다. 세트메뉴로도 즐길 수 있고 단품 메뉴로도 즐길 수 있어요.

 

 

 

 

 

▶ 다양한 퓨전 짬뽕의 종류


짬뽕은 각 나라의 특성에 맞게 변형시킨 퓨전 짬뽕들로, 생각보다 다양하더라고요. 크뽕은 크림소스로 만들어진 짬뽕으로 유럽의 풍미를 느낄 수 있습니다. 토뽕은 토마토 짬뽕의 줄임말 같아요. 


말 그대로 토마토소스로 만들어진 짬뽕입니다. 소스만 보면 파스타가 생각나지만 면도 다르고, 맛도 조금씩 다르답니다. 불 맛이 추가된 파스타라는 느낌이 들었어요.

 

 

 

 

▶ 짬뽕은 물론, 피자도 먹어보자!


퓨전 짬뽕집답게 중국음식이 아닌 피자도 판매하는데요. 피자 이름이 독특했습니다. 니피자, 내피자, 니내파지로 3가지의 종류가 있습니다. 저는 내피자로 선택했는데요. 내피자는 마늘이 들어간 피자라고 해요. 독특하게도 꿀이 아닌 생크림에 찍어 먹는 피자라고 하니 더욱 기대가 됐습니다.



 


저희는 짬뽕과 피자 둘 다 먹고 싶었기 때문에 세트메뉴로 주문했습니다. 내피자, 크뽕 2개, 사이다 이렇게 주문했는데요. 세트메뉴의 가격에서 짬뽕의 종류에 따라 가격이 추가될 수 있으니 참고하세요. 크뽕은 1,000원 추가라고 합니다. 주문 후 잠시 기다리니 음식이 나왔습니다!

 


 

 

본격적인 짬뽕 먹방!


가장 기대했던 크뽕이 나왔습니다. 홍합, 오징어, 새우, 날치알이 푸짐하게 들어 있는 짬뽕! 크림소스와 불 맛이 어우러져서 너무 맛있었습니다. 면도 쫄깃하고 탱탱한게 크림소스가 잘 베여있더라고요. 아무래도 체인점이다 보니 지점마다 맛이 조금 다르게 느껴질 수도 있다고 하네요.

 

바삭하고, 느끼할 수 있는 치즈는 마늘이 잡아주고! 마늘 특유의 향과 생크림이 어울어져서 새로운 맛을 냈습니다. 매번 꿀에 찍어 먹던 피자와 달리 생크림에 찍어먹으니 색다르기도 하고 맛도 최고였답니다. 생크림은 리필이 되는 것 같으니 듬뿍 드셔도 좋아요~

 

 

 

 

니뽕내뽕, 맛있다~


만족스러운 니뽕내뽕 후기였습니다. 어느 지역에나 체인점이 있기 때문에 언제든지 먹을 수 있어 좋은 것 같아요. 다음에는 태뽕, 차뽕 등 다른 메뉴도 먹어볼 생각입니다. 일반적인 짬뽕이 지겨우신 분들은 니뽕내뽕으로 달려가보세요 


 

 

 



밴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