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에서 말하는 체중조절점이란?

요즘 봄날씨가 다가오면서 다이어트에 도전하는 분들을 주위에서 쉽게 만나볼 수 있는데요.


하지만 다이어트는 많은 시간과 노력, 그리고 에너지를 쏟는데 비해 전혀 체중이 변하지 않거나 

오히려 더욱 심각한 상황을 경험하게 되는 분들도 많답니다.





▶ 다이어트 실패의 원인, [다이어트 정체기]


설령, 체중 감량에 성공을 했다 할지라도 누구나 또 한번의 고비를 만나게 되기도 하는데요. 

다이어트를 시작하기 전보다 훨씬 적게 먹고, 운동이나 다이어트 제품을 아무리 활용해 보아도 

체중이 더이상 빠지지 않고 요요로 인해 오히려 살이 더 찌는 경우가 발생되는 현상, 

바로 다이어트 정체기가 찾아오기 때문입니다. 


[다이어트 정체기]는 다이어트를 포기하거나 실패하는 중요한 원인으로 

잘 극복해야 좋은 결과로 이어질 수 있어 보다 체계적인 관리가 필요해요.





▶ 다이어트 정체기와 [신체 항상성]의 묘한 관계


물론, 다이어트 정체기는 어쩌면 너무나 자연스런 현상일 수는 있습니다.

우리 신체는 몸무게나 지방량, 그리고 일정 체내 세균수 등 몸 속 각종 상태를 

항상 일정하게 유지하려는 '신체 항상성'이라는 성질을 갖고 있기 때문입니다.


실제로 다이어트를 진행하는 과정을 그래프로 기록해 보면 계단식 모양을 자주 보게 되는데

이는 다이어트 기간 중 어느 순간 체중감량이 일어난다 할지라도, 한 동안 감량된 체중이 그대로 유지되다 다시!

어느 순간이 지나야 체중감량이 일어나고, 또 다시 체중이 유지되는 과정이 반복되는 

'신체 항상성'의 현상을 잘 표현해 줍니다.


체중도 마찬가지로, 급격한 체중 변화를 겪을 시 우리 몸은 원래의 체중으로 돌아가려 준비하게 된답니다. 

그렇기 때문에 체중 감량이 빠르고 급격하게 이루어질 수록 몸에서 보내는 반발력은 더욱 커지기 마련이죠. 







우리 몸은 갑자기 음식 섭취가 줄어들 경우 원래의 체중으로 돌아가기 위해 기초대사량을 줄이고 식욕을 높이면서 

평소보다 더 많은 지방을 축적하는 과정이 발생되는 악순환이 이어집니다. 

이런 현상을 흔히 요요라고 말하기도 하죠.


▶ [체중조절점]이란?


요요현상을 일으키는 원인, 체중을 일정하게 유지하려는 다이어트 정체기의 중요한 기준점을 

우리는 체중조절점이라고 합니다.

더욱 쉽게 설명하자면, [체중조절점]이란 뇌가 기억하는 몸무게로 Set Point라고도 하죠. 


바로 이같은 체중조절점의 기준을 낮추지 않고서는 항상 같은 체중을 유지하려는 신체항상성 때문에 

체중은 다시 제자리 걸음을 하거나 악화될 수 밖에 없습니다.







▶ 모락한의원 다이어트가 [체중조절점]에 집중하는 이유


이에 몸에서 보내는 신호, 바로 항상성을 깨뜨려 감량된 체중을 적어도 6개월 이상 유지하면서 

몸이 기억하고 있는 체중조절점, 즉 세팅포인트의 기준 체중조절점을 낮추는데 성공해야만 

다시 체중이 늘어나는 요요현상을 막고 다이어트에 성공할 수 있어요.






▶ 모락한의원 다이어트 치료 POINT


이건 바로 나 혼자만의 힘으로는 이미 높게 설정된 체중조절점을 한 번에 무너뜨리지 못하고

일단 체중 감량이 되었다고 하더라도 관성 때문에 저절로 돌아가려 하는

체중조절점의 관성에 끌려가기 때문인데요,

모락한의원에서는 일단 나 혼자 힘만으로는 절대 빠지지 않는이미 높게 설정되어 있던 

바로 이 체중조절점을 한번에 무너뜨려서 

확실히 낮게 다시 설정을 하고, 바로 그 상태를 꾸준하게 유지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치료에 집중하고 있답니다.





▶ [체중조절점] 맞춤 치료프로그램


이때 중요한건 사람마다 비만의 원인이 다르듯, 환자 개개인에게 딱 맞는

환자 개인별 몸 상태에 따라, 내 몸에 딱 맞는 맞춤 체중조절점’ 치료가 필요합니다.





나에게만 맞는, 나만의 다이어트 방법을 계획하고 계시다면,

비만이 발생된 원인을 정확히 파악하여 

1. 신체 [체중조절점] 확실히 낮추고, 

2. [다이어트 정체기] 효과적으로 빠르게 이겨내면서

3. [신체항상성]을 깨뜨려 감량된 체중을 유지해 나갈 수 있도록 

끝까지 맞춤관리 시작해 보시는 건 어떨까 추천해봅니다.






밴드공유